신원에이전시 | [시리즈] 수학은 어디에나 있어요!
- 수학은 더 이상 여러분을 괴롭히는 과목이 아니다! 일상생활에서 살아 숨쉬는 수학을 느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 - 재미있는 디자인과 사진, 삽화가 어우러져 더욱 흥미진진한 수학! 수학을 좋아하건, 두려워하건 모두 다 같이 즐겁게 읽을 수 있는 책 - 다양한 연습문제가 풀이와 함께 수록 ‘수학은 어디에나 있어요’ 시리즈는 수학의 다양한 면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 줄 뿐 아니라 화려한 그래픽을 곁들여 수학이 우리에게 얼마나 가까운 존재인지 깨우쳐 준다. 수학을 배우는 어린이, 그리고 즐겁게 수학을 익히고 싶은 모든 사람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다. [ 시리즈 구성 ] 1) 분수놀이는 신난다! - 분수와 십진법 2) 도형아 사랑해! - 평면과 입체 3) 측량은 재미있어! - 단위와 측량 4) 확률은 신기해! - 확률, 통계, 비율과 비례 5) 숫자랑 놀거야! - 숫자, 수직선, 음수와 양수 6) 계산은 슈퍼맨! - 덧셈, 뺄셈, 곱셈과 나눗셈
영미, 아동물, 수학, 어린이 수학, 분수, 도형, 음수, 사칙원산, 비율, 확률, 롭 콜슨
22730
post-template-default,single,single-post,postid-22730,single-format-standard,qode-quick-links-1.0,ajax_fade,page_not_loaded,,qode-child-theme-ver-1.0.0,qode-theme-ver-11.2,qode-theme-bridge,wpb-js-composer js-comp-ver-5.2.1,vc_responsive
 

[시리즈] 수학은 어디에나 있어요!

[시리즈] 수학은 어디에나 있어요!

안녕하세요.
영미아동물을 담당하는 강요나 과장입니다.


수학은 어디에나 있어요 시리즈(전 6권)
을  소개합니다.
PDF 파일로 검토가 가능하니 자세한 검토가 필요하신 분들은 문의 주세요.

[ 시리즈 구성 ]
1) 분수놀이는 신난다! – 분수와 십진법
2) 도형아 사랑해! – 평면과 입체
3) 측량은 재미있어! – 단위와 측량
4) 확률은 신기해! – 확률, 통계, 비율과 비례
5) 숫자랑 놀거야! – 숫자, 수직선, 음수와 양수
6) 계산은 슈퍼맨! – 덧셈, 뺄셈, 곱셈과 나눗셈


감사합니다.

문의 : 02-3142-1207, children@shinwonagency.co.kr

수학은 더 이상 여러분을 괴롭히는 과목이 아니다! 일상생활에서 살아 숨쉬는 수학을 느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
재미있는 디자인과 사진, 삽화가 어우러져 더욱 흥미진진한 수학! 수학을 좋아하건, 두려워하건 모두 다 같이 즐겁게 읽을 수 있는 책
다양한 연습문제가 풀이와 함께 수록


‘수학은 어디에나 있어요’ 시리즈는 수학의 다양한 면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 줄 뿐 아니라 화려한 그래픽을 곁들여 수학이 우리에게 얼마나 가까운 존재인지 깨우쳐 준다.

수학을 배우는 어린이, 그리고 즐겁게 수학을 익히고 싶은 모든 사람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다.

9780531233177_Fraction Frenzy

1) 분수놀이는 신난다! – 분수와 십진법

«분수의 정체는 과연 뭘까?»
분수는 전체에 대한 일부분을 나타내는 수를 말해. ‘분수’는 영어로 ‘프랙션(fraction)’이라고 하는데, 이 단어는 옛 라틴어인 ‘fractio’에서 나온 말이야. ‘쪼갠다’는 뜻이지. 이처럼 분수는, 다른 수로 쪼개질 수 있는 수야. 2개의 숫자를 써서 나타내는데, 위에 있는 숫자는 ‘분자’라고 해. 우리가 지금 가지고 있는 조각의 갯수를 말하는거야. 아래에 있는 숫자는 ‘분모’라고 불러. 전체를 이루는 조각 수를 뜻하지.

«고대의 분수»
옛날 옛적 로마 사람들은 12의 배수를 써서 분수를 나타냈대. 예를 들면, 1/12, 1/24, 1/144… 이런 식으로 말이야. 분수 ½은 1/12이 6개 있는 것으로 생각한 거지.(6/12) 이걸 ‘세미(semi)’라고 불렀어.
그런데 고대 바빌로니아 사람들은 분수를 60을 써서 표시했대. 그래서 그 사람들에게 ½은 1/60이 30개 있는 셈이었어.
서기 500년 쯤, 인도사람들이 분자와 분모를 이용해서 분수를 쓰기 시작했지. 그 후 아라비아의 학자들이 오늘날 우리가 보는 분수처럼 분자와 분모 사이에 선을 하나 넣었어. 이런 방식 덕분에 분모 자리에 다양한 수가 올 수 있게 된 거란다.

9781445149431_Get in Shape

2) 도형아 사랑해! – 평면과 입체

«평면도형»
‘기하학’은 수학의 한 종류인데, 우리 주변에 보이는 여러가지 모양들을 표현하려고 만든 거야. 이런 모양들은 생김새의 특징으로 구분되지. 이걸 표현하는 가장 단순한 방법은 ‘2차원’으로 그리는 건데,
종이 위에 모양을 그린다고 생각하면 돼. 이런 모양들은 자리를 차지하고 있긴 하지만 깊이를 잴 수는 없지.

«울타리 퀴즈»
둘레의 길이는, 모양이 가진 각 면의 길이를 재어 더하면 돼. 여러분이 뒷마당에 설치할 울타리를 산다면, 당연히 뒷마당의 둘레를 알아야 할 거야. 예를 들어, ‘사라’라는 친구가 너비가 6미터고, 길이가 8미터인 뒷마당을 갖고 있는데, 사라가 필요한 울타리는 2미터 단위로만 판다고 하자. 그럼 뒷마당 전체를 감싸려면 울타리 몇 개를 사야하는 걸까?
집이 닿는 면을 빼고 마당 둘레를 계산하면 되겠지? 집이 닿는 곳엔 울타리를 칠 수 없으니까. 그렇다면 사라는 8+6+8을 더한 만큼 울타리가 필요한 거네? 다 더하면 22m, 울타리는 2m 단위로만 판다고 했으니 이 숫자를 2로 나누면 울타리 11개가 필요한 셈이야!

9781445149516_Get the Measure

3) 측량은 재미있어! – 단위와 측량

«측량의역사»
수천년 전, 사람들이 마을과 도시를 이뤄 살기 시작하면서 정확히 측정하는 방법이 발달하게 되었어. 덕분에 집도 짓고, 옷이며 연장도 만들고, 서로 이것저것 주고 받을 수도 있었지. 역사에 제일 먼저 등장한 표준 측정법은 고대 이집트에서 사용했던 ‘완척’이라는 것인데, 손가락 끝에서 팔꿈치까지 잰 길이를 말해.
‘경험에 바탕을 둔 방법’이라는 뜻을 가진 영어 표현 중에 ‘엄지의 법칙(Rule of Thumb)’이 있는데, 이는 목수들이 눈금자 대신 엄지손가락을 이용한 데서 나온 말이야. 그래서인지, 많은 외국어에서 약 2.5cm길이를 나타내는 단위가 ‘엄지손가락’을 뜻하는 경우가 꽤 많단다.

9780531233214_What are the chances

4) 확률은 신기해! – 확률, 통계, 비율과 비례

«제비뽑기에서 당첨되기»
‘확률’이란 어떤 일이 벌어질 가능성을 계산한 거야. 여러분이 어떤 일을 반복해서 할 경우, 기대한 일이 얼마나 자주 일어나는지를 보여주지. 예를 들어 볼까? 여러분이 벼락에 맞을 확률은 900,000년 중 한번 꼴이야!

«불확실? 확실?»
어떤 일이 일어날 가능성은 숫자 0과 1을 이용해서 표현해. 0은 절대 일어나지 않는다는 뜻이고, 1은 반드시 일어난다는 뜻이야. 일어날 확률이 정확히 반이라면 1/2이라고 해.

9781445149417_Your Numbers up

5) 숫자랑 놀거야! – 숫자, 수직선, 음수와 양수

«어떻게 숫자를 세지?»
먼 옛날, 사람들은 5까지 세는 데 한 손에 붙어 있는 다섯 손가락을 썼어. 이건 우리가 지금도 합계를 낼 때 5단위로 끊는 방식에서도 찾아볼 수 있지. 네 손가락을 이용해서 4까지 세고, 엄지로 5를 세면서 나머지 네 손가락을 덮는거야.

«날짜 세기»
인류가 10이상까지 셀 수 있었다는 최초의 기록이 아프리카에 남아있어. 스와질란드에 있는 ‘레봄보 산’에서 개코원숭이 뼈가 발견되었는데, 거기에 29를 뜻하는 표시가 있었대. 과학자들은 이 뼈가 혹시 달의 모양을 기록하는 용도로 사용된 건 아닐까 생각하고 있지. 음력은 한 달이 29일이니까 말이야.
이 뼈는 무려 35,000년도 넘은 거래!

9781445149493_Super Sums

6) 계산은 슈퍼맨! – 덧셈, 뺄셈, 곱셈과 나눗셈

덧셈, 뺄셈, 곱셈과 나눗셈에 관한 계산의 다양한 면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 줄 뿐 아니라 화려한 그래픽을 곁들여 계산이 우리 일상에서 얼마나 많이 사용되는지 알려준다.